인기검색어 : 자유칼럼, 에세이
꽃개회나무 (물푸레나무과)
2012년 06월27일 (수) / 박대문
 
 
하지가 지났다고는 하지만
삼복더위가 되려면 아직은 한참 있어야 하는데
연일 찌는 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올해의 별난 6월입니다.

이 더운 날씨에 땀을 뻘뻘 흘리며 높은 산에 올라
라일락과 매우 닮은 꽃개회나무를 만났습니다.
몸과 마음을 청량하게 해주는
향기 맑고 고운 꽃이었습니다.

이른봄이면 잎새가 피어나기도 전에
메마른 가지에 다닥다닥 연분홍 꽃송이를 피워올려
짙은 향을 풍기며 새봄의 기쁨과 설렘을 가져다주는 라일락!
젊은 한 때 감미로운 음률에 사로잡혀 좋아했던 꽃!
라일락 같은 꽃개회나무를 한더위 속에서 만났습니다.

리라꽃으로 우리에게 더 잘 알려진 꽃!
‘고요한 그날 밤 리라꽃 지던 밤에 베사메 베사메 무초
리라꽃 향기를 나에게 전해다오
베사메 무초야 리라꽃같이 귀여운 아가씨...’

산마루 타고 흐르는 짙고 감미로운 향이 코끝에 머물 때
땀에 범벅이 된 온몸의 피로도 잊은 채
짙은 향과 고운 꽃망울의 꽃개회나무에 빠져듭니다.

꽃개회나무는 경상도, 강원도 이북의 깊은 산 중턱
해발 700~1,800m 이상에서 서식하는 낙엽관목으로
원산지는 한국, 만주입니다.
잎은 타원형이며 양 끝이 뾰족하고,
뒷면에 잔털이 있고, 가장자리에 톱니가 없으며,
연한 자홍색의 꽃이 6~7월경
햇가지 끝에 원추꽃차례로 달리며 향기가 매우 좋습니다.
꽃개회나무는 모양이 수수꽃다리나 유럽 원산인 라일락과 비슷하나,
잎이 긴 타원형이고 잎이 나온 뒤에 꽃이 피는 것이 특징입니다.

(2012.6.23. 강원도 인제군 방태산에서)
전체칼럼의견(2)  
 

   다음에 해당하는 게시물 댓글 등은 회원의 사전 동의 없이 임시게시 중단, 수정, 삭제, 이동 또는 등록 거부 등 관련조치를 취할 수 있습니다. [운영원칙]


    - 욕설 및 비방, 인신공격으로 불쾌감 및 모욕을 주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내용
    - 다른 회원 또는 제3자의 저작권을 침해하거나 불법정보 유출과 관련된 글
    - 다른 회원 또는 제3자의 사생활 침해 및 개인정보 유출
    -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하는 경우
    - 불법복제 또는 해킹을 조장하는 내용
    - 영리 목적의 광고나 사이트 홍보
    - 범죄와 결부된다고 객관적으로 인정되는 내용
    - 지역감정이나 파벌 조성, 일방적 종교 홍보
    - 기타 관계 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逵剋逵戟 極龜鈞 克戟龜均龜 곍
(220.XXX.XXX.82)
2015-03-12 17:32:03
LmIcLXhKkMmv
Very interesting. I think you can and stay.,
곍분겉눺겉귂 克戟龜均龜 極棘
(195.XXX.XXX.234)
2015-03-09 16:45:58
MebKpppThgUAqhSpeKQ
癤풢xcellent site! Thank U!,
전체기사의견(2)
06월 27일
06월 20일
06월 13일
06월 06일
05월 30일
05월 23일
05월 16일
05월 09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