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검색어 : 자유칼럼, 에세이
> 연재칼럼 | 김홍묵 촌철
     
‘그분‘은 누구일까
김홍묵 2021년 11월 01일 (월) 00:00:36

내 님은 누구일까 어디 계실까
무엇을 하는 님일까 만나보고 싶네
신문을 보실까 그림을 그리실까
호반의 벤치로 가봐야겠네

1960년대 초반 권혜경의 노래 <호반의 벤치> 1절 가사입니다.
신문을 읽는 인텔리일까, 그림 그리는 예술가일까…낭만 가득한 호반(湖畔)의 벤치에서 환상의 ‘내 님’을 그려보는 여인의 상상이 끝없이 펼쳐지는 노랫말입니다.

​가사는 이어집니다. 갸름한 얼굴일까, 도톰한 얼굴일까(2절) / 회사엘 나가실까, 학교엘 나가실까(3절)로. 혼기를 앞둔 처녀는 인생의 반려자가 될 낭군의 얼굴 생김새며 직업까지 오만가지 상념을 가슴 속에 수놓아 봅니다.
집안·학력·직장·봉급·재력·스펙·성격 등 온갖 함수를 대입해 보며 인생의 대차대조표를 저울질하는 요즘 세태와 달리, 미지의 세계를 그려 보는 아가씨의 순애(純愛)가 호수에 물그림자처럼 비치는 모습입니다.

# 대장동 그분 범인인가 선인인가 가려야
그 아련한 가을 정취가 ‘그분’이 등장하는 바람에 여지없이 일그러져 버렸습니다. 민초들은 해안을 덮친 쓰나미, 산천을 태운 화마, 내 집을 앗은 폭풍, 논밭을 휩쓴 태풍 끝자락에 내팽개쳐진 신세가 되었습니다.
‘그분’은 성남시 대장동 개발 과정에서 불거진 윗선의 실력자 정도로만 알려진 채 끝까지 정체가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야당의 집요한(?) 추궁과 개혁한 검찰의 발 빠른(?) 수사에도 오리무중입니다. 개발을 설계하고, 집행하고, 거액을 챙긴 어느 누구도 아니라니 말입니다.

‘그분’은 ‘어르신’ ‘그 어른’에 버금가는 존칭입니다. 그자, 그 작자, 그치, 그놈(그년)과는 반열이 다릅니다. 훌륭한 상사나 인격자, 존경·사숙하는 사람에게 경의를 더해 붙이는 호칭입니다.
그런데 대장동 사건에 등장한 ‘그분’은 그렇지 않아 보입니다. 배임, 뇌물, 직권 남용, 직무 유기, 조폭 연루 등 범죄 혐의자로만 이름이 오르내려서입니다. ‘그분’의 실체가 밝혀지지 않으면 헐값에 땅을 수용당한 대장동 원주민과 천 배가 넘는 이득을 챙긴 개발업자 간의 불평등은 ‘착한’ 뉴 노멀(new normal)로 정착하고 말 것입니다.

# 또 존경받지 못하는 대통령 뽑아야 하나
정치판에서는 대통령에 대한 호칭도 미친년 널뛰듯 합니다. “그년”(박근혜~ 이종걸 민화협 의장, 한·중문화협회 회장의 지칭), “쥐새끼”(이명박), “지팡이”(김대중) “놈현”(노무현), ‘돌’(전두환) ‘물’(노태우) “배달의 기수”(문재인)…. 국민의 안녕과 사회정의 구현, 세계 평화를 외쳐온 작자들 입에서 나온 말입니다.
몇 해 전 원로 배우 김지미 씨가 인터뷰에서 한 말이 묘한 여운을 남긴 적이 있습니다. 남성 편력이 많았던 그녀는 “여러 남자 중 가장 기억에 남는 사람이 누구였나?”는 질문에 이렇게 잘라 말했습니다.
“그놈이 그놈이더라.”

​그놈이 그놈이란 그 나물에 그 밥, 오십보백보(五十步百步), 대동소이(大同小異), 한식(寒食)에 죽으나 청명(淸明)에 죽으나와 같은 의미의 글귀로, 서로 비슷한 수준이어서 별다른 차이를 느끼지 못한다는 뜻입니다.|대선을 앞두고 오줌 밭의 개싸움과 다를 바 없는 당과 후보들의 공방을 보면서 우리는 나라의 큰 머슴으로 또 그 나물에 그 밥 중 하나를 골라야만 하는가 하는 자괴와 분노를 지울 수가 없습니다. 어처구니(큰 물건이나 사람) 뽑는데 그놈이 그놈이라니. 정녕 사랑하고 존경할 ‘내 님’, ‘그분’은 어디 계실까?

자유칼럼의 글은 어디에도 발표되지 않은 필자의 창작물입니다.
자유칼럼을 필자와 자유칼럼그룹의 동의 없이 매체에 전재하거나, 영리적 목적으로 이용할 수 없습니다.


 

ⓒ 자유칼럼(http://www.freecolum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칼럼의견쓰기(3개)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민현보 (118.XXX.XXX.32)
촌철선생,
재미있게 읽었으나 씁쓸하네요.
우리가 어쩌다 이 지경까지 왔는지 도무지 모르겠어요.
백성들이 너무 착해서 목소리 큰 사람들 말을 잘 들은 탓인지도 모르겠네요.
답변달기
2021-11-08 09:46:30
0 0
정병용 (220.XXX.XXX.57)
참 재미있는 글 잘 읽고 갑니다.
건행 하십시요~~
답변달기
2021-11-03 10:54:58
0 0
백두산 (14.XXX.XXX.61)
미래학자들은 2030년에 대한민국이 통일된다고 합니다.
그때까지 무너진 뚝을 메우고 개보수하기 위하여 진보에서 정권을 잡고 2035년에 g2가 된다고 하니 그때는 보수가 정권을 잡아야지요. 보수 화이팅
답변달기
2021-11-01 17:30:34
0 1

다음에 해당하는 게시물 댓글 등은 회원의 사전 동의 없이 임시게시 중단, 수정, 삭제, 이동 또는 등록 거부 등 관련조치를 취할 수 있습니다. [운영원칙]

  • 욕설 및 비방, 인신공격으로 불쾌감 및 모욕을 주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내용
  • 다른 회원 또는 제3자의 저작권을 침해하거나 불법정보 유출과 관련된 글
  • 다른 회원 또는 제3자의 사생활 침해 및 개인정보 유출
  •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하는 경우
  • 불법복제 또는 해킹을 조장하는 내용
  • 영리 목적의 광고나 사이트 홍보
  • 범죄와 결부된다고 객관적으로 인정되는 내용
  • 지역감정이나 파벌 조성, 일방적 종교 홍보
  • 기타 관계 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