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검색어 : 자유칼럼, 에세이
끈끈이귀개 (끈끈이귀개과) Drosera peltata var. nipponica
2016년 06월17일 (금) / 박대문
 
 
한참을 기다려야만 했습니다.
활짝 핀 한 송이 맑은 꽃을 보기 위해서.
해가 뜨고 두 시간 정도 햇살을 받아야만
밤새 키워 올린 꽃망울을 톡톡 터뜨리는 꽃.

맑고 고운 하얀 꽃 이파리와
잎몸에 달린 수많은 선모(腺毛)마다
이슬방울처럼 곱게 빛나는 점액.
화사하게 활짝 핀 하얀 유혹의 미소로
벌레를 잡아 소화해 영양분을 취하는 식충식물,
끈끈이귀개의 모습입니다.

잎이 진화하여 변화된 선모의 점액에는 향기가 있어
벌레를 유인하며 끈끈한 점액에 벌레가 붙으면
수많은 선모가 오므라들어 곤충을 감쌉니다.

끈끈이귀개는 산기슭이나 들의 약간 습한 산성지에 자랍니다.
진도, 해남, 신안 등 전남의 바닷가와 섬에만 자라는 희귀식물로서
환경부가 멸종위기식물 II급으로 지정하여 보호하고 있습니다.

국제자연보전연맹 멸종 위기 생물 목록 (IUCN Red List) 취약종으로
한국, 일본, 타이완, 중국의 난대에 분포합니다.

(2016. 6. 9 전남 신안군 섬에서)
전체칼럼의견(0)  
 

   다음에 해당하는 게시물 댓글 등은 회원의 사전 동의 없이 임시게시 중단, 수정, 삭제, 이동 또는 등록 거부 등 관련조치를 취할 수 있습니다. [운영원칙]


    - 욕설 및 비방, 인신공격으로 불쾌감 및 모욕을 주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내용
    - 다른 회원 또는 제3자의 저작권을 침해하거나 불법정보 유출과 관련된 글
    - 다른 회원 또는 제3자의 사생활 침해 및 개인정보 유출
    -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하는 경우
    - 불법복제 또는 해킹을 조장하는 내용
    - 영리 목적의 광고나 사이트 홍보
    - 범죄와 결부된다고 객관적으로 인정되는 내용
    - 지역감정이나 파벌 조성, 일방적 종교 홍보
    - 기타 관계 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전체기사의견(0)
06월 17일
06월 08일
06월 01일
05월 25일
05월 18일
05월 11일
05월 04일
04월 27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