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검색어 : 자유칼럼, 에세이
 세월호-진도VTS(해상교통관제센터) 교신 내용
 작성자 : katay  2014-08-12 00:08:22   조회: 848   
범정부사고수습대책본부가 세월호 침몰 사고 나흘 뒤인 2014년 4월20일 오후 공개한 진도 해상교통관제센터(VTS)와 세월호 간의 교신 녹취록 전문. 이 녹취록에는 사고 당일 오전 9시6부터 오전 9시37분까지의 교신 내용이 담겨 있다.

◇ 사고당일 16일 오전 9시7분부터 9시37분까지 교신내용

▲09:06(최초 교신 시작)

- 진도VTS : 세월호, 진도VTS 감도있습니까?

- 진도VTS : 세월호, 세월호 진도VTS.

- 진도VTS : (D선박 호출하며) 귀선 세월호 육안 확인되십니까?

▲09:07

- D선박 : 예,예 우현쪽에 확인되고 있습니다.

- 세월호 : 진도VTS, 세월호.

- 진도VTS : 세월호, 세월호 여기 진도연안VTS 귀선 지금 침몰중입니까?

- 세월호 : 예, 그렇습니다 해경 빨리 좀 부탁드리겠습니다.

- 진도VTS, D선박에 구조 협조 요청

▲09:08~09:09 진도VTS, 인근 선박에 구조 협조 요청

▲09:10

- 세월호 : 진도VTS, 여기 세월호.

- 진도VTS : 여기 진도VTS.

- 세월호 : 저희가 기울어서 금방 뭐..넘어갈 것 같습니다.

- 진도VTS : 네 귀선 승선원은 어떻습니까? D선박이 최대한 빨리 귀선으로 접근 중에 있습니다.

- 세월호 : 너무 기울어져 있어 거의 움직이지 못하고 있습니다.

▲09:11

- 진도VTS - 인근 선박에 상황 공지.

▲09:12

- 진도VTS : 세월호, 여기 진도VTS 지금 승선원들은 라이프 래프트 및 구조보트에 타고 있습니까?

- 세월호 : 아니 아직 못타고 있습니다 지금 배가 기울어서 움직일 수가 없습니다.

▲09:13

- 진도VTS : 현재 승선원이 몇 명입니까?

- 세월호 : 네, 450명입니다... 약 500명 정도 됩니다.

- 진도VTS : 네 현재 인근 D선박이 가고 있습니다.

- 세월호 : 네 빨리 좀 와 주십시오.

▲09:14

- 진도VTS : 주변에 어선들까지 다 연락을 취하고 있습니다.

- 진도VTS - 인근 선박에 협조 요청.

- 진도VTS : 세월호 현재 승객들이 탈출이 가능합니까?

- 세월호 : 지금 배가 많이 기울어서 탈출이 불가능합니다.

- 진도VTS : 최대한 경비정 및 어선들을 연락을 취해서 그쪽으로 가고 있습니다.

▲09:15 - 진도VTS, 인근 선박에 구조 요청.

▲09:16 - 진도VTS, 인근 선박에 접근 요청.

▲09:17

- 진도VTS : 세월호 여기는 진도VTS 감도있습니까? (4회) 현재 침수상태가 어떻습니까?

- 세월호 : 지금 50도 이상 좌현으로 기울어져 사람이 좌우로 움직일수 없는 상태이며, 선원도 라이프 자켓 입고 대기하라고 했는데... 사실 입었는지 확인도 불가능한 상태이고 선원들도 브리지 모여서 거동이 움직일 수 없는 상태입니다. 빨리 와주시기 바랍니다.

▲09:18

- 진도VTS : 네, 알겠습니다. 세월호 현재 물이 얼마나 차 있습니까?

- 세월호 :그것도 확인이 안되고 있습니다. 지금 데크에 컨테이너 몇 개가 빠져 나간 거는 선수에서 확인이 되는데 이동이 안되서 브릿지에서 좌우로 한 발자국도 움직일 수 없는 상태여서 벽을 잡고 겨우 버티고 있는 상태입니다.

- 진도VTS : 근처 D선박이 접근중에 있습니다.

- 세월호 : 네, 알겠습니다.

▲09:19 - 진도VTS, 인근 선박에 주의 당부.

▲09:20 - 진도VTS, 인근 선박에 협조 요청.

▲09:21

- 세월호 : 해경이 구조차 오고 있습니까? 오는 데 얼마나 걸리겠습니까? 항무제주 세월호 감도있습니까?

- 진도VTS : 세월호 지금 D선박이 접근중에 있는데 접근이 불가한 상태로 대기 중에 있습니다.

▲09:22

- 세월호 : 네, 해경이 오는 데에 얼마나 걸리겠습니까?

- 진도VTS : 네, 잠시만요..




▲09:23

- 진도VTS : 지금 상황은 세월호 선수 쪽에 부유물도 있고해서 접근이 불가합니다. 지금 침몰 직전인 거 같습니다.

▲09:23

- 진도VTS : 경비정 도착 15분 전입니다. 방송하셔서 승객들에게 구명동의 착용토록 하세요.

- 세월호 : 현재 방송도 불가능한 상태입니다.

▲09:24

- 진도VTS : 방송이 안되더라도 최대한 나가셔서 승객들에게 구명동의 및 두껍게 옷을 입을 수 있도록 조치바랍니다.

- 세월호 : 본선이 승객들을 탈출시키면 구조가 바로 되겠습니까?

- 진도VTS : 라이프링이라도 착용시키고 띄우십시오. 빨리!

▲09:25

- 진도VTS : 세월호 인명탈출은... 선장님이 직접 판단 하셔서 인명 탈출 시키세요. 저희가 그쪽 상황을 모르기 때문에 선장님께서 최종 판단을 하셔서 승객 탈출 시킬 지 빨리 결정을 내리십시오.

▲09:26

- 세월호 : 그게 아니고 지금 탈출하면은 바로 구조할 수 있느냐고 물었습니다.

- 진도VTS : 경비정이 10분 이내 도착할겁니다.

- 세월호 : 10분 후에 도착 한다고요?

- 진도VTS : 네, 10분 정도 소요됩니다. 10분!

▲09:27

- 진도VTS : 세월호 1분 후에 헬기가 도착예정입니다

- 세월호 : 잘 안 들립니다..천천히 또박또박 말씀해 주십시오.

- 진도VTS : 1분후에 헬기 도착 예정입니다.

- 세월호 : 다시 말씀을 해주십시오.

- 진도VTS :곧 헬기가 도착 예정입니다.

▲09:28

- 세월호 : 승객이 너무 많아서 헬기 가지고는 안 될거 같습니다.

- 진도VTS : 헬기도 도착할 거고요. 인근에 있는 선박들도 접근 중이니까 참고 하십시오.

▲09:29

- 세월호 : 네, 알겠습니다. 진도VTS 선박 육안으로 확인하는데 AIS를 볼 수가 없는데 본선 선수에 있는 빨간 탱커 선명이 뭡니까? 선수쪽 말고 좌현에 대기 해주라고 하십시오.

- D선박, 대기 중이며 헬기 도착했다고 언급.

▲09:29 ~ 09:30 - 진도VTS, 다른 선박과 교신하며 세월호 이름 알려줌.

▲09:30

- 진도VTS : 진도VTS에서 알립니다. 현재 그 병풍도 근해 승객을 400명 태운 여객선이 침몰 중에 있습니다. 인근에 있는 선박들은 병풍도 근해쪽으로 접근하셔서 인명 구조에 협조를 바랍니다. 진도VTS.

- 전남 동부연안 VTS : 조난국을 제외한 다른국은 통신을 자제해 주시기 바랍니다.

▲09:31~09:32

- 진도VTS : 각국 각선, 각국 각선, 여기는 진도연안VTS 현재 병풍도 북방 2.4마일에 여객선 세월호가 침몰 중에 있습니다. 근해를 항해 중인 모든 선박들은 구조작업에 적극협조 부탁드립니다. 여기는 진도VTS

▲09:32

- 세월호 : 진도VTS, 여기 세월홉니다. 감도있습니까?

- 진도VTS : 세월호 말씀하세요.

- 세월호 : 저, 현위치 위도 34도 10분, 125도 57분입니다, 57분

- 진도VTS : 네, 귀국 위치 확인했습니다.

▲09:32~09:33

- 진도VTS : 각국각선, 각국각선 여기는 진도연안VTS입니다. 현재 병풍도 북방 2.5마일에 여객선 세월호가 지금 침몰 중에 있습니다. 부근을 항해중인 선박은 구조활동에 적극 협조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여기는 진도VTS.

▲09:33~09:37 - 진도VTS, 다른 선박에 협조 요청.

▲09:37~09:38

- 진도VTS : 세월호, 세월호, 진도VTS.

- 세월호 : 네, 세월호, 세월홉니다.

- 진도VTS : 현재 침수 어떻습니까? 침수요.

- 세월호 : 침수상태 확인 불가하고, 지금 머 일단 승객들은 해경이나 옆에 상선들은 50m 근접해있고, 좌현으로 탈출할 사람만 탈출시도 하고 있다는.. 방송했는데 좌현으로 이동하기도 쉽지 않습니다.

- 진도VTS : 네, 알겠습니다.

- 세월호 : 배가 한 60도 정도만 좌현으로 기울어져 있는 상태고, 지금 항공기까지 다 떳습니다. 해경.( 이후 교신 없음)
2014-08-12 00:08:22
61.xxx.xxx.58


작성자 :  비밀번호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3
  2017년 3월10일 헌법재판소 박근혜 대통령 탄핵 선고문 全文   katay   -   2017-03-10   109
2
  세월호-진도VTS(해상교통관제센터) 교신 내용   katay   -   2014-08-12   848
1
  빌 게이츠 하버드대학 연설문(영어전문)   libero   -   2007-06-15   14791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